Mode

르완다의 첫인상은 신선했다. ‚아

By  | 

르완다의 첫인상은 신선했다. ‚아니 무슨 아프리카가 이렇게 선선해?‘ 밤 비행기를 타고 내린 르완다는 선선하기 그지없는 날씨를 보여줬다. 아 그랬구나. 르완다는 해발고도가 높은 지역이었다.

서울출장샵 -[카톡:ym85] 미국이 종전선언의 조건으로 요구하는 핵 신고에 대해 김 위원장의 약속을 문 대통령이 받아낸다면 최상의 시나리오일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북한은 자신들의 ‚패’를 그대로 노출하는 핵 신고에 대해 극도로 신중한 반응을 보여왔던 점을 고려할 때 안성 김 위원장이 ‚통 큰 발언’을 했을 가능성은 크지 않다. 그보다는 우라늄 농축시설, 영변 원자로 등의 하남출장안마 가동중단·폐쇄 또는 불능화, 그것을 감시할 사찰단 복귀 등의 이른바 미래핵 폐기 방안이 논의됐을 가능성이 거론된다. 핵문제 전문가들은 모든 핵폐기의 출발점을 핵물질 제조 시설의 가동중단 또는 폐쇄로 본다. 이미 북한은 핵실험장을 안양출장샵 폐기함으로써 핵무기 ‚질적‘ 성장의 문은 상당부분 스스로 틀어막은 만큼 비핵화 의지가 유효하다면 그다음 단계로 고양출장업소 핵무기의 ‚양적‘ 성장에 연결되는 영변 핵시설 폐쇄와 국제 감시요원 복귀 등에 나서는 것이 합리적인 수순이라는 분석이 제기돼 원주출장샵 왔다. 미국이 요구해온 핵무기의 일부 해체와 핵 신고에 대해 북한이 아직 호응하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문 대통령은 영변 핵시설 폐쇄 또는 불능화를 북한에 제안하며, 김 위원장의 반응을 타진했을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그와 함께 두 정상은 판문점 선언에 명시된 연내 종전선언과, 남북미 3자 또는 청주출장안마 남북미중 4자간 협상을 통한 평화협정 추진 방침도 재확인했을 것으로 보인다.

Leave a Reply

Deine E-Mail-Adresse wird nicht veröffentlicht. Erforderliche Felder sind markiert *